2024.02.28 (수)

  • 흐림동두천 9.4℃
  • 흐림강릉 7.8℃
  • 흐림서울 9.9℃
  • 흐림대전 10.6℃
  • 흐림대구 10.0℃
  • 흐림울산 9.2℃
  • 맑음광주 15.2℃
  • 구름많음부산 11.9℃
  • 구름조금고창 13.3℃
  • 흐림제주 12.1℃
  • 흐림강화 8.8℃
  • 구름많음보은 10.2℃
  • 흐림금산 10.6℃
  • 구름많음강진군 12.8℃
  • 흐림경주시 11.3℃
  • 구름많음거제 10.8℃
기상청 제공
닫기

인천

배준영 의원, 인천국제공항공사 경자구역 개발이익 재투자 881억원 변동 없어...플러스 알파 이끌어 낼 것

​​ ▶ 26일(목) 국회 의원회관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 공항경제처 보고 받아  
 ▶ 경자구역 중 개발이익 재투자 대상 아니거나 완료한 경제자유구역만 조정 계획... 인스파이어 사업지구 통해 개발이익 재투자 881억원 보다 많을 것 
 ▶ MRO단지는 주민 이익 최우선으로 고려하여 추가 협의   

인천국제공항공사가 지난 2018년 인천광역시와 협약을 맺고 경제자유구역 개발이익 재투자를 약속한 881억원이 차질 없이 집행될 예정이다. 

 

배준영 국회의원(인천 중구·강화군·옹진군)은 26일(목) 국회 의원회관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 공항경제처 백현송 처장 등 담당자로부터 ‘인천경제자유구역 인천공항지구 개발계획 변경 추진’관련 보고를 받고, 공사의 경자구역 개발이익 재투자가 약속대로 이행된다는 것을 확인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이번 경제자유구역 조정 계획에서 개발이익 재투자 대상이 아니거나 이미 기납한 제1·2산업물류단지 등의 지역만 경자구역 해제를 추진하고 있으며, 개발이익 재투자 대부분을 발생시킬 인스파이어사업지구(IBC-Ⅲ_INS)는 기존대로 개발한다는 계획이다.

 

배준영 의원은 인스파이어사업지구 옆에 위치한 MRO부지의 경우 경제자유구역 해제에 따른 MRO 단지 유치로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것과 개발이익 재투자를 받는 것 중 지역주민에게 더 효과가 있는 방안으로 추진해야 한다고 공사 측에 강조했다. 

 

한편, 인천공항공사는 MRO부지가 「공항시설법」과 「경제자유구역법」을 중복 적용 받는 문제로 인해 MRO단지 유치를 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밝혔다.

 

배준영 의원은 “인천국제공항공사가 경제자유구역 개발이익 재투자에 변함없이 나설 것이라는 사실을 확인했다”며 “오히려 2018년 인천시가 추정한 881억원 보다 더 많은 금액이 영종·용유·무의 지역에 재투자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어 “인천국제공항은 영종의 상징이자 핵심 시설인 만큼, 지역과 공항이 한 몸처럼 발전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방안을 강구할 것”이라 강조했다. 

 

[ 한강조은뉴스 배명희 기자 ]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배명희 기자

한강아라신문방송과 한강조은뉴스 운영자입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