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7 (금)

  • 구름조금동두천 23.2℃
  • 흐림강릉 20.1℃
  • 구름많음서울 22.9℃
  • 흐림대전 20.6℃
  • 대구 19.1℃
  • 울산 20.0℃
  • 구름많음광주 23.1℃
  • 부산 20.3℃
  • 흐림고창 21.4℃
  • 제주 23.2℃
  • 구름조금강화 23.4℃
  • 흐림보은 19.8℃
  • 흐림금산 20.1℃
  • 흐림강진군 26.4℃
  • 흐림경주시 19.2℃
  • 흐림거제 20.6℃
기상청 제공
닫기

기본분류

오세훈 서울시장·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만남에 관심 집중"

코로나19 방역 수칙으로 예상보다 하루 지난 26일 만남 가져

URL복사

야권 대선주자 지지율 1위를 달리고 있 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오세훈 서울시장 이 만나 관심을 받고 있다.

두 사람의 만남은 지난 26일 서울시청에서 이뤄졌다. 이날 윤석열 전 총장은 서울시청 을 찾아 오세훈 시장과 약 25분간 회동했다.

 

코로나19 방역 논의를 위한 자리였지만 정치권 안팎에서는 두 사람의 관계에 집중 했다. 윤석열 전 총장과 최재형 전 감사원장 등 범야권 대권 주자들의 지지율이 하락하 거나 중도 이탈 선언을 대비해 차선책으로 주목받고 있는 인물이 바로 오세훈 시장이 기 때문이다.

 

회동 후 윤석열 전 총장은 기자들과 "서울 시와 정부 간 코로나19 방역 협력과 백신 수 급 문제, 자영업자 지원, 서울시가 가진 비전 등을 많이 들었다"며 "서울시에서 정책을 우 리 '국민 캠프'에 보내주시면 적극적으로 수 용하겠다는 말씀을 전했다“고 밝혔다.

 

한편 오세훈 시장의 행보가 방역 상황에 만 국한되지 않고 여의도 정치에도 함께 이어져 대선 출마에 대한 추측이 수면위로 떠올랐다. 현재 오세훈 시장은 대선에 대 한 명확한 입장은 내놓지 않은 상황이다.

 

한편 이번 만남은 전날인 25일 윤석열 전 총장이 국민의힘 이준석 당대표와 치맥 회동 후 즉석 해서 오세훈 시장까지 3인 깜 짝 만남을 주선했으나 코로나19 확산 방지 를 위한 사회적 거리 두기 방역수칙에 의 해 무산됐다. 현재 서울시는 코로나19 확 진자 수가 급증함에 따라 사회적 거리 두 기 4단계를 유지하고 있다. 이와 함께 오후 6시 이후 3인 이상 사적 모임을 금지하며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경수 기자

[ 한강조은뉴스  이경수 기자 ]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배명희 기자

한강아라신문방송과 한강조은뉴스 운영자입니다.


배너


배너